메뉴 건너뛰기

자유게시판

지역민 인구가 급감하고
고령화 사회로 급격 진입하고 있는
농촌지역,
더구나 대부분 소농가인
농촌 교인들의 연소득은 과연
얼마나 될지 생각해 보셨나요?

 

더구나, 농가들의

월 생활비는 얼마나 될까요?

전국 농촌 지역에 거주하는 가구의

월 평균 생활비는 1백3십7만 2천 원,

그나마 면 단위 농가의

월 생활비는 1백2십6 만 4천 원인데,

60대 농가의 경우에는 9십6만 7천 원, 

70대 이상 농가는 6십5만 6천 원이

통계청의 자료,

 

물론 이 수치에도 평균의 함정이 있고

특히 생활비 조사의 경우,

심리적 상향 응답이라는 변수가

작용하는 조사라는 것을 고려하면

오늘날 농어촌 교인들이

어떤 상황에서 그나마 헌금을

바치는 건지 알 수 있지요ㅡ,ㅡ

 

2019년 충남 평균 농업소득은

연 12,191,000 원이군요


결국 농어산촌목회는

어스름 저녁빛 목회라는 것,
그래도

찬란히 빛나는 황혼목회로 삼기!
할렐루야

 

다운로드.jpeg-10.jpg

 



(참고)

https://m.nongmin.com/opinion/OPP/SNE/IND/320323/view


임계점 다다른 농가소득 양극화

/ 농민신문

농업·농촌·농민 문제는 어느 하나로 특정할 수 없을 정도로 켜켜이 쌓여 있다. 그중 가장 심각한 문제는 ‘소득’이다.

농민들의 삶은 항상 힘겨웠지만, 상대적인 빈곤은 과거 어느 때보다 심각하다. ‘더는 버티기 어렵다’는 농민들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는데도 누구 하나 귀 기울여 듣지 않는다.

선거에 유독 민감한 정치인들에겐 전체 국민의 고작 4%인 농가인구가 더는 관심의 대상이 아닐지도 모른다. 오히려 눈에 띄게 늘어난 농가소득 ‘지표’에 사회적인 관심이 쏠리는 분위기다. 농민들의 주머니 사정은 나아졌을까?

통계청에 따르면 2018년 전국 평균 농가소득은 4207만원이다. 농가소득 3000만원시대가 13년간 이어지다 드디어 4000만원시대가 열렸다. 4207만원은 도시근로자 가구소득의 65%에 불과하지만, 그리 적은 연봉은 아니다.

농가소득 4000만원시대 진입은 도시민, 특히 청년들의 농촌 유입을 촉진할 수 있다는 점에서 고무적이다. 이에 더해 한국농촌경제연구원은 올해 농가소득이 4500만원에 육박할 것이란 전망까지 내놨다.

그러나 수치에 매몰돼서는 안된다.
자칫 ‘평균의 함정’에 빠질 수 있다.

억대의 고소득을 올리는 농가가 있는 반면 저소득의 그늘에서 헤어나지 못하는 절대다수의 농가가 있음을 간과해서는 안된다. 2018년 소득 상위 20% 농가의 평균 소득은 1억309만원으로 사상 처음 1억원을 돌파했다. 반면 하위 20% 농가의 평균 소득은 928만원에 그쳤다. 928만원은 최근 4년(2015~2018년) 중 최저치다.

잘사는 상위 20% 농가와 못사는 하위 20% 농가의 격차가 11배 넘게 벌어진 것이다. 10년 전인 2008년 이 격차는 8.6배였고, 2018년 도시가구 상·하위 20%의 소득격차는 5.5배에 불과했다. 농가소득 양극화가 극단으로 치닫는 양상이다.

통계를 좀더 깊게 살펴보면 심각성을 알 수 있다. 2018년 한해 1000만원도 벌지 못한 농가는 전체의 9.4%나 됐다. 10가구 중 1가구는 1000만원도 안되는 소득으로 1년을 버텨야 하는 것이다. 물론 여기에는 정부가 주는 기초연금·직불금 등 각종 보조금이 포함돼 있다.

우리 사회는 중산층이 붕괴되고 부익부(富益富) 빈익빈(貧益貧) 현상이 심화되고 있음을 걱정하고 있다. 이런 소득 양극화가 가장 심한 곳이 농촌이다.

하략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5 인생은 시소게임 ..(11월25일 칼럼) update 남제현목사 2020.11.25 3
204 대신교회 위임 예식을 알려드립니다 file 대신 2020.11.14 52
203 제54차 충남노회남선교회연합회 정기총회 안내 순종의삶(나세채장로) 2020.11.01 49
202 부여교회 연제국 목사 위임식에 초대합니다. file 부여장로교회 2020.10.29 1006
201 감사인사 올립니다. 정찬국 2020.10.14 81
200 2021 대전신학대학신입생 모집 안내 file 충남노회 2020.09.17 48
199 부고- 대왕교회 전홍표목사 빙모상 나령이 2020.09.07 402
198 남선교회전국연합회 창립 제96주년 기념 전국대회 연기 안내 순종의삶(나세채장로) 2020.09.07 157
197 거짓말쟁이..(10월 칼럼) 남제현목사 2020.09.02 46
» 과연 농촌 교인들의 연소득은 얼마나 될까요? file 온맘다해 2020.08.31 71
195 장로노회장 후보 추대 건 김경수 2020.08.29 97
194 제1회 귀출라프 한글백일장대회 참여 협조 요청 순종의삶(나세채장로) 2020.08.11 53
193 충남연합회및 중부대회 찬양,워십대회 참가 안내 순종의삶(나세채장로) 2020.08.11 26
192 남선교회전국연합회 창립 제96주년 기념 전국대회 순종의삶(나세채장로) 2020.08.11 33
191 교회 자립을 위한 수익사업 공모??? 온맘다해 2020.08.10 98
190 금곡교회(천안노회) 후임자 청빙 공고 유공 2020.08.03 661
189 신진교회 은퇴 및 장로 집사 임직예배 챨리 2020.07.31 462
188 인생말년..(末年) (9월 칼럼) 태안 2020.07.13 38
187 삶에 종결..(終決) (8월 칼럼) 태안 2020.07.11 26
186 포스트 코로나19시대, 어떻게 급변하고 있는가? 온맘다해 2020.07.10 1317